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전서도 '급식 케이크' 식중독 의심 학생 4명 첫 발생

송고시간2018-09-08 21:41

식중독 (PG)
식중독 (PG)

(대전=연합뉴스) 정찬욱 기자 = 대전에서도 풀무원 계열사의 초코케이크 급식을 먹고 식중독 의심증세를 보인 학생 4명이 처음 발생했다.

8일 대전시교육청에 따르면 초코케이크를 제공받은 초등학교(병설 유치원 포함)와 중학교 각 2개교, 고교 1개교 등 모두 5개교 가운데 초등학교 1개교에서 4명(초등 3명, 유치원 1명)이 설사와 고열 등 식중독 의심증세를 보였다.

이들 학생은 병원 치료를 받았고, 초등학생 1명은 입원 중이다.

세종에서도 초등학교와 고등학교 각 1개교 등 2개교, 충남에서는 유치원 1개원과 초등학교 1개교 등 2개교가 같은 케이크를 납품받았으나 식중독 의심사례는 아직 없다.

jchu200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