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 총리 "옛 전남도청 복원, 속도 내겠다"

송고시간2018-09-08 13:30

"태풍·폭우 피해 완도 보길도 특별재난지역 선포"

옛 전남도청 찾은 이낙연
옛 전남도청 찾은 이낙연

(광주=연합뉴스) 장덕종 기자 = 이낙연 국무총리는 8일 "옛 전남도청 복원 문제 해결에 큰 방향을 잡았으니, 이제부터 속도를 내 내실을 채우고 실천하는 단계가 됐다"고 말했다.

이 총리는 이날 광주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옛 전남도청 복원 현장을 찾아 오월어머니들과 만나 이같이 약속했다.

그는 "(도청 복원 연구)용역 결과가 나왔고 어머님들도 대체로 수용하시니까 그 방향으로 가야 할 것이다. 이용섭 광주시장이 어머님들 의견 충분히 고려해서 의견을 내면 정부도 충분히 존중해서 함께 실천하겠다"고 강조했다.

전날 옛 전남도청 복원 연구용역을 맡은 조선대 민주화운동연구원은 대국민 설명회를 열어 용역 계획을 발표했다.

오월어머니회 등 5월 단체는 2016년 9월부터 현재까지 옛 전남도청에서 원형복원을 요구하는 농성을 벌이고 있다.

아시아문화전당 측이 5월 단체 등을 상대로 점거농성에 따른 구상권 청구를 검토하는 것에 대해서는 "검토할 사항이 있으므로 이 자리에서 단정적으로 말씀드리기보다는 여러 가지 고려해서 현명하게 결정하겠다"고 말을 아꼈다.

그는 태풍과 폭우로 양식장 피해가 큰 완도 보길도를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 총리는 이날 오후에는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와 명량대첩이 열리는 목포, 해남을 방문한다.

옛 전남도청 찾은 이낙연
옛 전남도청 찾은 이낙연

(광주=연합뉴스) 장덕종 기자 = 이낙연 국무총리가 8일 오전 광주 국립아시아문화전당 내 옛 전남도청 복원 현장을 찾아 오월어머니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cbebop@yna.co.kr

cbebo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