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구·경북 케이크 식중독 의심환자 500명 넘어…38명 입원(종합)

송고시간2018-09-08 18:06

대구·경북 케이크 식중독 의심환자 500명 넘어…38명 입원(종합) - 1

(대구=연합뉴스) 이덕기 기자 = 풀무원 계열사 초코케이크 급식으로 설사 등 식중독 증세를 호소하는 대구·경북 지역 학생 수가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8일 대구시교육청에 따르면 전날 밤까지 식중독 의심환자가 발생한 학교는 유치원 1곳과 초등학교 3곳, 중학교 1곳 등 5곳이다.

이에 따라 환자 수는 유치원생 78명과 초등생 109명, 중학생 88명 등 모두 275명으로 늘었다.

경북도교육청은 초등학교 2곳, 중학교·고등학교 각각 2곳에서 249명이 의심 증상을 보인 것으로 집계했다.

이들 가운데 8일 오후 현재 대구 31명, 경북에서 7명이 입원 치료를 받고 있다.

의심환자가 발생한 학교는 7일 급식을 중단하고 도시락을 싸오게 하거나 학생들에게 빵과 음료를 식사 대용으로 제공했다.

교육 당국은 일요일까지 상황을 지켜본 뒤 단축 수업 등을 검토할 계획이다.

"믿고 먹었는데"…'풀무원 공급 케이크' 식중독 1천 명 넘어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WO9bcfZBpJE

duc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