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페이스북, 10억弗 들여 싱가포르에 아시아 첫 데이터센터 건립

늘어나는 아시아 수요 고려…2022년 가동 계획
페이스북의 첫 아시아지역 데이터센터 예상도[페이스북 제공=연합뉴스]
페이스북의 첫 아시아지역 데이터센터 예상도[페이스북 제공=연합뉴스]

(방콕=연합뉴스) 김상훈 특파원 = 페이스북이 10억달러(약 1조1천230억원)를 투자해 싱가포르에 아시아 지역의 첫 데이터센터를 세우기로 했다고 현지 언론과 외신이 6일 보도했다.

토머스 퍼롱 페이스북 인프라 데이터센터 담당 부사장은 이날 기자회견을 열고 아시아 지역 첫 데이터센터를 2022년까지 싱가포르에 세울 계획이라고 밝혔다.

총 사업비 10억 달러를 들여 17만㎡ 부지에 11층 규모로 지을 페이스북의 싱가포르 데이터센터에는 아시아 지역 서비스용 서버 등 운영시스템 등이 들어선다.

퍼롱 부사장은 "지난 6월 말 기준으로 페이스북의 월간 실사용자는 22억3천만 명이다. 늘어나는 아시아 지역 수요를 고려한 맞춤형 데이터센터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싱가포르는 관련 인프라가 잘 갖춰져 있고 기술력을 지닌 노동력이 풍부한 것은 물론 정부와 협력하기도 쉽다"고 싱가포르를 투자처로 선택한 배경을 설명하고 "새로운 데이터센터는 열대인 싱가포르 기후에 맞게 100% 신재생 에너지로 가동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페이스북은 전 세계에 14개의 데이터센터를 가동 중이거나 건립 중이다. 싱가포르 센터는 15번째가 된다.

meolak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09/06 18:1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