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전교육청 혁신학교 5개교 추가 선정…내년 19개교 운영

송고시간2018-09-04 13:56

대전시교육청 전경
대전시교육청 전경

[연합뉴스 자료 사진]

(대전=연합뉴스) 정찬욱 기자 = 대전시교육청은 대전 가오중, 삼육중, 하기중, 노은고, 대성여고 등 5개교를 2019년 지정 창의인재 씨앗 학교(대전형 혁신학교)로 추가 선정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에 선정된 학교를 포함해 내년부터는 총 19개교가 대전형 혁신학교로 운영된다.

선정된 학교는 이달부터 창의인재 씨앗 예비학교로 우선 지정돼 한 학기 동안 준비 기간을 거친다.

내년 3월부터는 창의인재 씨앗 학교로 본격적으로 혁신학교 실천 과제를 학교 자율적으로 실행하게 된다.

창의인재 씨앗 학교는 4년간 총 1억 4천만원 안팎의 예산과 교원 역량 강화 연수 및 컨설팅 등 다양한 지원을 집중적으로 받는다.

대전교육청은 지난 5월부터 혁신학교가 아닌 일반 학교를 대상으로 학교혁신 인식 및 공감대 확산을 위한 '학교혁신 프로그램 선택 운영 학교'도 공모, 총 30개교를 선정·운영하고 있다.

내년부터는 이를 '학교혁신 성장 프로젝트'사업으로 확대해 학교혁신 문화 확산에 주력할 계획이다.

jchu200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