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국, 창원세계선수권 10m 공기소총 혼성 결선행 무산

송고시간2018-09-02 11:24

김현준-정은혜 조 본선 9위, 송수주-금지현 조 12위

북한은 경기 마친 69개 조 가운데 최하위

10m 공기소총 혼성팀 금빛 조준
10m 공기소총 혼성팀 금빛 조준

(창원=연합뉴스) 김동민 기자 = 2일 경남 창원시 의창구 창원사격장에서 열린 2018 창원세계사격선수권 대회 10m 공기소총 혼성팀 경기에서 한국의 금지연(왼쪽), 송수주가 집중하고 있다. 2018.9.2
image@yna.co.kr

(창원=연합뉴스) 이대호 기자 = 대한민국 공기소총 사격대표팀이 2018 국제사격연맹(ISSF) 창원세계사격선수권대회 10m 혼성 결선 진출에 실패했다.

한국 혼성 1팀인 김현준(경찰체육단)-정은혜(인천남구청) 조는 2일 경남 창원국제사격장에서 열린 대회 첫날 10m 공기소총 혼성 본선에서 834.0점을 합작해 9위를 기록했다.

올림픽 정식 종목인 10m 공기소총 혼성 경기는 본선 5위까지 결선에 나갈 수 있다.

10m 공기소총 혼성은 남자와 여자 선수 2명이 한 팀을 이뤄 50분 동안 각각 40발을 쏴 점수를 합산해 순위를 매긴다.

송수주(창원시청)-금지현(울산여상)이 나선 한국 혼성 2팀은 832.8점으로 12위에 올랐다.

사격 세계 최강 중국은 출전한 2개 조가 모두 결선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중국 2팀은 840.5점으로 1위, 중국 1팀은 836.6점으로 3위를 차지했다.

루마니아가 837.8점으로 2위, 독일 2팀이 836.3점으로 4위, 러시아 1팀이 836.0점으로 5위에 각각 올랐다.

북한의 룡성강-리은경 조는 807.7점으로 경기를 마친 69개국 가운데 최하위에 그쳤다.

집중하는 북한 리은경
집중하는 북한 리은경

(창원=연합뉴스) 김동민 기자 = 2일 경남 창원시 의창구 창원사격장에서 열린 2018 창원세계사격선수권 대회 10m 공기소총 혼성팀 경기에서 북한의 리은경이 집중하고 있다. 2018.9.2
image@yna.co.kr

4b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