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자동차업체들, 9월 추석 맞아 가격할인 등 프로모션

송고시간2018-09-02 10:31

(서울=연합뉴스) 윤보람 기자 = 추석 연휴가 있는 9월을 맞아 자동차업체들이 일부 차종에 대해 할인 등 프로모션에 나선다.

2일 업계에 따르면 한국지엠(GM) 쉐보레는 9월 한 달간 선착순 4천명의 고객에 한해 최대 11%까지 할인해주는 '추석맞이 쉐보레 세일 페스타'를 연다.

차종별로 스파크는 선착순 2천대 한정 7%(최대 140만원) 할인, 말리부는 900대 한정 11%(최대 430만원) 할인, 트랙스는 700대 한정 8%(최대 270만원)의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임팔라는 150대 한정 최대 11%(최대 520만원), 이쿼녹스는 200대 한정 200만원(최대 250만원), 카마로는 50대 한정 5%(250만원)를 할인해준다.

아울러 9월부터 출고되는 트랙스 레드라인 에디션(Red Line Edition) 구매 고객에게는 보스(BOSE) 무선 이어폰을 기념품으로 증정한다.

5년 이상 된 차량을 보유한 고객을 대상으로 하는 '노후차 교체지원 정책'에 따라 스파크와 이쿼녹스에 각 30만원, 말리부와 트랙스에는 각 50만원의 추가 할인이 이뤄진다.

이밖에 2013년 이후 신규 운전면허를 취득한 고객에게는 스파크 구매 시 30만원, 말리부와 트랙스 구매 시 각 50만원을 지원한다. 태풍 및 침수 피해 차량을 보유한 고객에게는 100만원의 추가 할인 혜택을 준다.

한국GM 쉐보레 9월 프로모션
한국GM 쉐보레 9월 프로모션

[한국GM 제공]

르노삼성은 QM3와 전기차 모델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특별 할인 혜택을 마련했다.

QM3를 현금으로 구매 시 1년 이상 주행이 가능한 유류비 200만원을 지원하며 할부 구매 시에는 36개월까지 0.9%, 60개월까지 2.9%의 금리를 각각 적용한다.

전기차 SM3 Z.E.를 현금으로 구매할 경우 500만원의 할인 혜택이 제공된다.

할부 구매 시에는 기간에 따라 최소 무이자(36개월)부터 최대 2.9%(60개월)의 금리가 적용되고 250만원의 할인이 추가로 이뤄진다.

초소형 전기차 트위지 구매 고객에게는 30만원 상당의 측면 창문 옵션을 무상으로 제공하며 현금 구매 시 50만원을 할인해준다.

다른 차종은 개별소비세 감면 외에 SM6(택시 트림 제외), QM6 40만원, QM3·SM5 25만원, SM3 20만원을 각각 지원한다.

2013년 8월 이전 등록된 차량을 보유한 고객이 현재 르노삼성에서 판매하는 모델(전기차, 클리오[237880] 제외)을 사면 차종별로 SM6(택시 트림 제외)·QM6·SM7(택시·렌트 트림 한정) 30만원, QM3·SM5 25만원, SM3 20만원을 각각 지원받을 수 있다.

르노삼성 QM3
르노삼성 QM3

[르노삼성자동차 제공]

bryo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