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복지부, 3∼7일 중국에 민관 보건의료협력사절단 파견

송고시간2018-09-02 12:00

(서울=연합뉴스) 서한기 기자 = 보건복지부는 3일부터 7일까지 민관 보건의료협력 사절단을 중국 산둥성 지난시와 광둥성 광저우시에 파견한다고 2일 밝혔다.

국내 의료서비스와 의료기기, 화장품 등 보건의료산업의 중국 진출을 지원하려는 취지다.

사절단에는 대구시청, 대구의료관광진흥원, 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의료기관 11곳, 의료기기·제약업체 13곳 등 총 27개 기관·기업이 참가한다.

이들 기관은 복지부와 한국보건산업진흥원 등이 지난시와 광저우시에서 여는 '2018 Medical Korea in CHINA 행사'에 참여해 중국 업체들과 비즈니스 미팅 등을 통해 중국 진출을 위한 네트워크를 확대하는 기회를 가진다.

사절단은 3일에는 지난시 개발구 국제의학과학센터를, 7일에는 광저우 난사신구를 방문한다.

산둥성과 광둥성은 인구와 경제 규모가 큰 지역으로 한국의료기관 및 제약·의료기기 업체의 진출 기회가 많은 곳이다. 지난 5월 서울에서 열린 '메디컬 코리아 2018'에도 대표단을 보내 참여하는 등 한국과의 교류에 적극적이다.

보건산업진흥원은 광저우 한중 보건의료협력 포럼에서 난사신구와 양국 보건의료 분야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해 향후 협력 강화의 계기를 마련할 예정이다.

sh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