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국민은행 신입행원 415명 하반기 공채…AI 활용 면접도입

송고시간2018-09-02 09:00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KB국민은행이 하반기 신입행원 채용에 나선다.

국민은행은 2일 하반기 정기 공개채용을 통해 신입행원(L1) 415명을 선발한다고 밝혔다.

모집부문은 유니버셜뱅커(UB) 270명, 정보통신기술(ICT) 130명, 전문자격보유자 15명이다.

유니버셜뱅커는 신입 일반직 개인금융과 기업금융 직무를 통합한 것으로, 희망 근무지별로 채용한다. 해당 근무지역에는 최소 3년간 근무해야 한다.

신입 ICT는 디지털금융, 데이터 분석 업무를 수행한다. 모집 인원은 작년 대비 3배 수준이다.

전문자격은 공인회계사(KICPA), 세무사, 공인노무사, 재무분석사(CFA), 보험계리사 등 자격증이 있는 인력을 채용한다.

채용과정은 서류전형과 국가직무능력표준(NCS) 기반 필기시험, PT·토론·인성검사로 이뤄진 1차 면접, 온라인·대면 2차 면접으로 이뤄진다.

이번 채용은 은행연합회 채용절차 모범규준을 반영해 과정 전반에 전문 대행업체와 외부전문가가 참여한다. 전형 단계별로 감사를 진행해 절차 준수 여부를 점검할 예정이다.

또 온라인 면접은 은행권에서 처음으로 인공지능(AI) 시스템을 활용하며 면접결과를 대면 면접 참고자료로 쓸 예정이다.

공채 지원자는 10일 오후 6시까지 국민은행 채용 홈페이지에 지원서를 제출하면 된다.

신입행원 채용과는 별도로 IT·신기술·디지털·IB·WM 등 핵심성장 분야에서 경력직 전문인력 200여명을 상시 채용할 계획이다.

국민은행 관계자는 "은행의 미래를 함께 이끌어갈 인재를 모집하고 있다"며 "많은 관심과 지원을 바란다"고 말했다.

국민은행 명동 본점에 설치된 국민은행·KB금융 로고
국민은행 명동 본점에 설치된 국민은행·KB금융 로고

[촬영 이세원]

heev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