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투구 궤적이 한눈에…'U+프로야구', AR입체중계 적용

송고시간2018-09-02 09:00

생중계에 데이터 그래픽 결합…9월 24개 경기 제공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LG유플러스[032640]는 9월 한 달간 모바일 생중계 서비스 'U+프로야구'에서 데이터와 그래픽을 활용한 'AR입체중계'를 제공한다고 2일 밝혔다.

U+프로야구는 4∼30일 스포티비(SPOTV)가 중계하는 총 24경기에 AR입체중계를 적용해 투구·타구·주루·수비 궤적 등의 실시간 데이터 그래픽을 생중계 화면과 함께 제공한다.

시청자는 투수가 공을 던질 때 구종, 구속, 회전수 등 투구 데이터와 공의 궤적을 중계 화면에서 그래픽으로 한눈에 확인할 수 있다. 타구 화면에서는 속도·발사각·비거리 등을 볼 수 있고, 주루 플레이 시에는 이동 거리·시간·속도 등을 알 수 있다.

AR입체중계는 U+프로야구 애플리케이션과 모바일 TV 'U+비디오포털', U+tv 내 프로야구 앱에서 볼 수 있다.

LG유플러스 박종욱 상무는 "내년 5G가 상용화되면 화질, 화면 수 등을 대폭 강화한 체감형 스포츠 중계 서비스를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LG유플러스 제공]

[LG유플러스 제공]

okk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