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中 호텔 고객 1억2천만명 개인정보 유출설…"경찰 수사 중"

(선양=연합뉴스) 홍창진 특파원 = 중국에서 대형호텔 고객 1억2천만명에 대한 개인정보 유출의혹이 제기돼 해당 업체와 경찰이 조사에 나섰다고 중국 관영 매체가 29일 보도했다.

관영 글로벌타임스 등에 따르면 전날 인터넷 암시장 '다크넷'(Darknet)에 중국 화주(華住)호텔그룹 고객 1억2천300만여 명의 개인정보를 판매한다는 게시글이 올라왔다.

게시글에는 10개 이상의 호텔 체인을 거느린 화주호텔그룹 고객들의 개인정보 일체를 약 5만4천400 달러(약 6천만원)에 넘길 것이라는 내용이 담긴 것으로 알려졌다.

고객정보 유출의혹이 제기되자 화주그룹은 서둘러 자체적으로 진위 파악에 나서는 한편 경찰에 수사를 의뢰했다.

화주그룹은 중국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웨이보(微博·중국판 트위터) 계정에 올린 성명에서 "이들이 판매하겠다는 정보가 진짜인지 입증할 수 없다"며 경찰이 정보 유출 의혹에 대해 조사 중이며 '관련 개인정보' 출처를 밝히기 위해 전문가들을 고용했다고 말했다.

신문은 "업체 측이 인터뷰 요청을 거절했다"며 "유출됐다고 주장되는 자료는 노보텔호텔, 메르뀌레호텔, 오렌지(쥐쯔·橘子)호텔, 한팅(漢庭)호텔 등 10여 개 호텔과 관련된 것"이라고 전했다.

북경신문은 "142GB(기가바이트) 용량의 자료가 3부분으로 나눠져 2억6천300만건의 기록, 1억2천300만여 명의 개인정보를 담고 있다"며 화주 측 프로그래머가 엔지니어들의 소프트웨어 코딩 개발 협업용 서비스 '기트허브'(GitHub)에 정보를 업로드할 때 자료가 해킹당했을 수 있다는 사이버 보안 전문가들의 분석을 소개했다.

이들 전문가는 관련 자료가 진짜라고 확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IT 평론가 신하이광(信海光)은 "당국이 정보 보안을 지키기 위해 더 많은 조치를 취해야 한다"며 "대중이 정보 보안에 더욱 관심을 갖게 된 만큼 입법자들이 조속히 법적 보호를 강화해야 한다"고 말했다.

중국 화주호텔그룹 홈페이지
중국 화주호텔그룹 홈페이지

realis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08/29 15:2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