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민주 새 대표에 이해찬…최고위원 박주민·박광온 등 5명(3보)

송고시간2018-08-25 19:44

'친노 좌장·친문 원로' 당권 접수…설훈·김해영·남인순도 최고위원

(서울=연합뉴스) 김남권 차지연 기자 = 더불어민주당의 새로운 대표로 7선의 이해찬 의원이 뽑혔다.

[그래픽] 더불어민주당 당대표 경선 결과
[그래픽] 더불어민주당 당대표 경선 결과

이 신임 대표는 25일 서울 올림픽 체조경기장에서 열린 전국대의원대회 투표 결과 송영길·김진표(기호순) 후보를 따돌리고 1위에 올랐다.

사전에 이뤄진 권리당원 ARS 투표(40%), 국민(10%)·일반당원(5%) 여론조사에 이날 현장 대의원 투표(45%)가 더해지면서 승패가 갈렸다.

이 대표는 노무현정부에서 국무총리를 지낸 친노(친노무현) 좌장이자, 친문(친문재인) 세력이 핵심인 당에서 경륜을 갖춘 원로로 꼽힌다.

최고위원으로는 박주민(초선), 박광온(재선), 설훈(4선), 김해영(초선) 의원이 뽑혔다. 남인순(재선) 의원은 여성 몫으로 한자리 배정된 최고위원 자리에 올랐다.

박주민·김해영 의원의 최고위원 합류로 40대·초선 의원의 지도부 진출이 두드러진 경향이 나타났다.

유승희(3선)·박정(초선) 의원과 황명선 충남 논산시장은 최고위원 선거에서 고배를 마셨다.

정견발표하는 이해찬 후보
정견발표하는 이해찬 후보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당대표 후보가 25일 오후 서울 올림픽 체조경기장에서 열린 전국대의원대회에서 정견발표를 하고 있다. 2018.8.25
toadboy@yna.co.kr

kong7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