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해리 왕자 커플이 탄 재규어 E-타입 전기차 내년부터 판매

내년 여름부터 공식 판매…가격은 아직 공개 안 돼
해리 왕자 커플이 탄 재규어 E-타입 제로 [EPA=연합뉴스]
해리 왕자 커플이 탄 재규어 E-타입 제로 [EPA=연합뉴스]

(런던=연합뉴스) 박대한 특파원 = 영국 해리 왕자와 메건 마클 왕자비가 결혼피로연 때 탔던 재규어 E-타입 전기차가 내년 여름부터 공식 판매된다.

24일(현지시간) 스카이 뉴스 등에 따르면 재규어랜드로버(JLR)는 '재규어 E-타입' 전기차 버전인 'E-타입 제로'의 생산을 개시키로 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내년 여름부터 일반 대중에게 판매될 예정이다.

오리지널 '재규어 E-타입'은 당초 1960년대를 풍미한 스포츠카로, 당시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차 중 하나로 꼽힌 바 있다.

1961년형 재규어 E-타입 스포츠카 [EPA=연합뉴스]
1961년형 재규어 E-타입 스포츠카 [EPA=연합뉴스]

'E-타입 제로'는 여기에 전기모터와 배터리, 각종 첨단장비를 들여 새롭게 탄생한 전기차다.

40킬로와트시(kWh) 배터리를 탑재했는데, 충전에는 6∼7시간이 걸린다.

'E-타입 제로'는 지난 5월 해리 왕자가 결혼피로연 당시 마클 왕자비를 태우면서 세간의 주목을 받았다.

당시만 해도 대중에 판매될지 미지수였지만, 재규어 측이 생산을 시작하기로 하면서 내년부터 판매가 가능해졌다.

다만 가격은 아직 공개되지 않았다.

pdhis95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08/24 20:2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