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우주 엘리베이터' 실현되나…日연구진, 내달 초기실험

(도쿄=연합뉴스) 김정선 특파원 = 일본 연구진이 꿈의 기술로 불리는 '우주 엘리베이터' 구상을 실현하기 위한 준비단계로 내달 우주공간에서 초기실험을 할 계획이라고 마이니치신문이 23일 전했다.

우주 엘리베이터는 지상과 우주정거장 등을 케이블로 연결하는 것을 가정하고 있다.

보도에 따르면 시즈오카(靜岡)대 공학부가 개발한 초소형 위성 2기는 내달 11일 다른 위성과 함께 가고시마(鹿兒島)현 다네가시마(種子島) 우주센터에서 H2B로켓 7호기에 실려 국제우주정거장(ISS)으로 보내질 예정이다.

마이니치는 "실험에선 약 10m 길이의 철제 케이블로 2기를 잇게 될 것"이라며 "이를 ISS에서 방출하고 2기 사이의 케이블 위에서 모형 엘리베이터를 모터로 가동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위성에 부착한 카메라로 모형 엘리베이터가 실제로 우주공간에서 어떻게 움직이는가를 확인하게 된다.

신문은 그간 우주공간에서 케이블을 활용한 실험은 있었지만 이처럼 모형 엘리베이터를 움직여보는 실험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전했다.

그러나 실험이 성공해야 다음 단계로 나아갈 수 있는데다 실제로 우주 엘리베이터가 실현되기까지는 고강도의 특수 케이블 개발 등 과제가 많다고 신문은 지적했다.

우주 엘리베이터가 실현되면 우주여행과 물자 수송에 도움을 줄 것으로 전망되지만 우주 공간을 떠다니는 고에너지 등에 대한 내성이 필요할 뿐 아니라 전파 기술, 우주 쓰레기나 운석과의 충돌 방지 기술 등도 풀어야 할 숙제라고 신문은 덧붙였다.

日 초소형 로켓 발사 장면
日 초소형 로켓 발사 장면
[교도=연합뉴스 자료사진]

js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08/23 14:0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