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로봇 직접 만나 체험해보세요"…'2018 용산 로봇페스티벌' 개막

전자랜드, 서울시·로봇산업진흥원과 로봇 신유통 플랫폼 구축 MOU


전자랜드, 서울시·로봇산업진흥원과 로봇 신유통 플랫폼 구축 MOU

2018 용산 로봇 페스티벌 개막
2018 용산 로봇 페스티벌 개막 [전자랜드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유미 기자 = 어린이와 청소년들이 로봇과 드론, 3D 프린터를 직접 조종하며 4차 산업혁명을 체험할 수 있는 행사가 마련됐다.

전자랜드프라이스킹은 17일 서울 용산 전자랜드 신관 4층에서 '2018 용산 로봇 페스티벌'을 개막했다고 밝혔다.

오는 26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전자랜드, 서울시, 한국로봇산업진흥원이 공동 주최하며, 국내 20개 로봇 업체가 참여한다.

주요 행사로는 퓨처로봇, 원더풀플랫폼, 로보링크 등 유명 로봇 기업이 로봇을 전시·시연하는 '로봇 전시 및 체험', 로봇 제작의 기본 원리를 익힐 수 있는 '코딩 교육' 등이 있다.

또한 '토크콘서트'에서는 유튜브 인플루언서 및 전문가들과 함께 4차 산업을 쉽게 이해할 수 있는 시간이 마련됐고, 'e스포츠 대회'에서는 스타크래프트2 등 게임 대회가 진행된다.

관람을 원하는 사람은 누구나 무료입장할 수 있으며 자세한 내용은 '2018 용산 로봇 페스티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전자랜드는 이날 서울시, 한국로봇산업진흥원과 함께 '로봇 신유통 플랫폼 구축을 위한 MOU(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이번 MOU에 따라 전자랜드는 용산 전자랜드 일부 공간에 로봇 신유통 플랫폼을 구축하고, 서울시와 로봇진흥원은 로봇 신유통 플랫폼 활성화를 위한 행정적, 정책적 지원을 하기로 했다.

MOU 체결식에는 전자랜드 홍봉철 회장, 서울시 강맹훈 도시재생본부장, 한국로봇산업진흥원 문전일 원장이 참석했다.

이날 개막식에서는 용산전자상가 전자랜드(SYS홀딩스)의 김민우 대표와 용산전자상가 전자랜드 임차인 김영우 대표, 서울시 강맹훈 도시재생본부장, 용산구 유승재 도시관리국장이 '젠트리피케이션(개발에 따른 임대료 상승으로 원래 주민과 상인이 다른 지역으로 밀려나는 현상) 방지 상생 협약'도 체결했다.

용산 로봇 페스티벌을 총괄하는 SYS글로벌의 김찬수 대표는 "4차 산업 시대가 다가오면서 로봇은 지금보다 더 우리 생활에 가깝게 다가올 것"이라며 "이번 행사를 통해 소비자들에게 로봇을 체험하는 기회를 제공하고, 로봇산업 활성화의 첫걸음을 내딛고자 한다"고 말했다.

2018 용산 로봇 페스티벌 개막
2018 용산 로봇 페스티벌 개막 [전자랜드 제공=연합뉴스]

gatsb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08/17 09:2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