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양양고속도서 승합차 화재…귀가하던 피서객 9명 대피

송고시간2018-08-12 10:42

신속히 대피, 인명 피해는 없어

불타는 승합차 [강원도 소방본부 제공]
불타는 승합차 [강원도 소방본부 제공]

(춘천=연합뉴스) 이재현 기자 = 서울양양고속도로를 달리던 승합차에서 불이 나 피서객 9명이 대피하는 소동을 빚었다.

12일 오전 9시 15분께 강원 양양군 서면 수리 인근 서울양양고속도로 서면 7터널 출구에서 안모(70·경기 의정부)씨가 몰던 스타렉스 승합차에서 불이 났다.

안씨는 경찰에서 "운행 중 엔진룸에서 연기가 나 오른쪽 갓길에 차를 세웠고, 곧이어 불꽃이 튀면서 차량이 화염에 휩싸였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안씨 등은 일행 8명과 함께 강릉 주문진에서 피서를 마치고 귀가하던 중이었으며, 차량에서 불이 나자 신속해 대피해 인명 피해는 없었다.

불은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대원 등에 의해 20여분 만에 진화됐다.

경찰은 목격자 등을 상대로 화인을 조사 중이다.

jl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