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북도 드론으로 농작물 상태 진단 기술 개발

송고시간2018-08-12 09:01

다중분광영상 [경북도 농업기술원 제공]
다중분광영상 [경북도 농업기술원 제공]

(안동=연합뉴스) 이강일 기자 = 경북도 농업기술원은 드론으로 농작물 생육 상태를 진단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했다고 12일 밝혔다.

경북농업기술원이 개발한 기술은 식물이 태양 빛을 반사할 때 생기는 적색파장(660㎚)과 근적외파장(790㎚)을 다중분광센서를 장착한 드론이 검출해 정규화 식생지수(NDVI)를 분석하는 것이다.

다중분광센서는 인공위성에서 군사·환경·산림분야 원격탐사에 활용하는 핵심기술이다.

이 기술을 활용하면 농경지 표고정보와 좌표정보를 포함한 빅데이터 구축도 가능해 영농 의사 결정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농업기술원은 보고 있다.

경북농업기술원 관계자는 "경북은 산간 경사지 등 농작물 재배에 불리한 지역이 많고 고온에 취약한 과수와 약용작물 등 재배가 많은 편이어서 새로 개발한 기술이 농사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leek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