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광주시, 지역경제 뿌리 자영업·소상공인 적극 지원

송고시간2018-08-12 08:55

광주시청 전경. [광주시 제공]
광주시청 전경. [광주시 제공]

(광주=연합뉴스) 김재선 기자 = 광주시가 최저임금 인상과 장기간 경기 침체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들을 지원하기 위해 다양한 시책을 펼치고 있다.

12일 광주시에 따르면 현재 광주시 소상공인은 전체 사업체의 83.95%(9만7천 곳), 종사자의 32.61%(19만 명)를 차지하고 있다.

광주시는 이들 소상공인에게 재정지원, 컨설팅 등의 지원에 이어 신규 지원책도 마련해 추진한다.

우선 경영자금 마련에 어려움을 겪는 자영업자를 위해 58개 업종을 대상으로 골목상권 특례보증 제도를 시행하고 있다 최대 2천500만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는 이 제도는 골목상권 자영업자의 대출 금리 부담을 줄여준다.

3년 상환일 때 3.4%, 5년 상환일 때 3.6%인 금리를 광주시가 1년간 2.5%를 지원해 1%대의 낮은 금리로 대출을 받을 수 있다.

올해 3월부터 7월 말까지 5개월간 1천690명에게 260억원을 지원했다.

소상공인 경영애로 해소와 성공적인 마케팅을 통한 매출증대를 위해 방문컨설팅도 운영 중이다.

30곳을 업종별 전문가로 구성된 외부컨설턴트가 현장방문해 경영환경 컨설팅을 한다.

올해는 업체당 500만원 한도 내에서 실내인테리어, 노후간판과 비품 교체 등 총 2억원의 시설 개선비도 함께 지원한다.

kjs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