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나주혁신도시 인구 3만 돌파…주민센터 설립후 4년5개월만에

꽃다발 받는 박주영씨 배우자. [나주시 제공]
꽃다발 받는 박주영씨 배우자. [나주시 제공]

(나주=연합뉴스) 김재선 기자 = 광주·전남공동혁신도시인 전남 나주시 빛가람동 인구가 3만 명을 돌파했다.

나주시는 지난 6일 기준 빛가람동 전입인구 3만 명을 넘어섰다고 10일 밝혔다.

빛가람동 인구 3만명 돌파는 2014년 2월 동 주민센터가 공식 업무를 시작한 지 4년 5개월 만이다.

인구 2만 명이 돌파된 시점인 2016년 11월 이후 1년 8개월 만의 일이다.

나주시에 따르면 빛가람동 인구는 지난 6일 기준 1만2천126가구에 3만20명이다.

이 중 나주를 제외한 다른 지역 전입인구는 총 2만1천742명으로 관외 전입자가 약 73%에 달한다.

특히 평균연령은 31.8세로 60대 이상이 전체인구의 6.7%, 50대 미만은 84%, 30대 미만이 66%를 보이는 등 젊은 층 전입이 두드러진다.

나주시의 인구는 2016년 4월 12년 만에 인구 10만을 회복한 데 이어 지난해 12월 11만을 넘어섰고 올 7월 말 기준 11만2천584명을 기록하고 있다.

강인규 나주시장은 이날 빛가람동 전입 3만 번째 행운의 주인공 박주영(38) 씨를 위한 환영행사를 하고 축하 꽃다발과 상품을 전달했다.

근무 중인 남편 박씨를 대신해 환영식에 참석한 배우자 이경은 씨는 "한전에 근무하는 저를 따라 남편이 이사 온 것이 뜻밖의 행운이 됐다"며 "나주라는 새로운 보금자리에서 지역사회에 관심을 두고 잘 살아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강 시장은 "빛가람동 3만 번째 나주인이 되신 주민 박주영 씨와 가족에게 축하와 환영의 인사를 전한다"며 "전라도 정명 천 년의 중심인 나주에 사는 것에 자긍심을 가질 수 있도록 시정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kjs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08/10 16:4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