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화성·수원 경계 138만㎡에 미니신도시 조성 추진

송고시간2018-08-03 17:05

(수원=연합뉴스) 김인유 기자 = 경기 수원시와 화성시 경계지역에 1만1천가구 규모의 미니신도시가 조성될 전망이다.

3일 수원·화성시에 따르면 한국농어촌공사가 화성시 봉담읍수영리와 수원시 권선구 오목천동 일대 138만8천495㎡에 1조380억원을 투입해 1만1천660가구가 들어서는 '효행지구 개발사업'을 진행중이다.

효행지구는 화성시 구역에 8천560가구, 수원시 구역에 3천100가구를 지어 약 2만9천명이 거주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곳에는 주거지 외에 공원, 녹지, 상업시설, 교육시설 등이 들어설 것으로 알려졌다.

효행지구는 도시개발사업 구역지정과 개발계획 수립을 마치고 오는 2020년 착공해 2022년 말 완공될 예정이다.

한국농어촌공사가 올 1월 화성시에'효행지구 도시개발구역 지정 및 개발계획 요청서'를 제출한 바 있다.

hedgeho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