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北리용호-中왕이 싱가포르 회담…제재완화·종전선언 논의 관측

송고시간2018-08-03 16:03

(싱가포르=연합뉴스) 이상현 기자 = 리용호 북한 외무상이 3일 싱가포르에서 왕이(王毅) 중국 외교부장과 회담했다.

외교소식통에 따르면 리 외무상과 왕 부장은 이날 오후 2시40분(현지시간)께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 회의장인 싱가포르 엑스코 컨벤션센터에서 만나 현안을 논의했다.

이들은 회담에서 종전선언,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대북제재 완화, 경제협력 등에 관해 의견교환을 한 것으로 관측된다.

리 외무상은 이날 새벽 아세안(ASEAN·동남아국가연합) 관련 회의 참석차 싱가포르에 도착했다.

왕 부장은 전날 싱가포르 현지에서 가진 언론브리핑에서 "종전선언 이슈는 우리 시대 흐름과 맥을 같이 하는 것이고 한반도 두 나라(남북)를 포함해 모든 국가의 국민의 열망을 반영하는 것"이라고 밝혀 관심을 끌었다.

hapyr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