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하이네켄, 中 최대 맥주업체 '화룬' 지분 40% 인수

송고시간2018-08-03 15:45

세계 최대 맥주 시장인 中 공략 위해 자본 제휴

(서울=연합뉴스) 정재용 기자 = 네덜란드의 세계적인 맥주 제조업체 하이네켄이 중국 최대 맥주 제조업체인 화룬(華潤)맥주와 자본제휴 관계를 맺기로 했다.

하이네켄은 중국 프리미엄 맥주 시장을 공략하기 위해 31억 달러(약 3조5천억 원)를 들여 화룬맥주의 주식 40%를 인수하기로 했다고 영국의 파이낸셜타임스(FT)가 3일 보도했다.

영국 파이낸셜타임스(FT) 사진 캡처
영국 파이낸셜타임스(FT) 사진 캡처

아울러 화룬맥주의 모기업인 화룬창업(華潤創業)은 하이네켄의 주식 0.9%를 4억6천363만 파운드(약 6천800억 원)에 매입하기로 했다.

이러한 파트너십에 따라 하이네켄의 중국 사업망은 화룬맥주의 사업망과 통합될 예정이라고 FT는 전했다.

하이네켄은 화룬맥주와 제휴를 바탕으로 세계 최대 맥주 시장인 중국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중국은 현재 전 세계 맥주 생산량의 4분의 1가량을 소비하고 있는 최대 시장이다.

한편 홍콩 증시에 상장된 화룬맥주의 주식은 이날 10%가량 올랐다.

jj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