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법원장, 인권위 새 비상임위원에 임성택 변호사 지명

송고시간2018-08-03 15:35

'소수자 인권 공익변론 전개' 평가…10일부터 3년 임기 시작

대법원장, 인권위 새 비상임위원에 임성택 변호사 지명 - 1

(서울=연합뉴스) 임순현 기자 = 김명수 대법원장은 3일 임성택(54·사법연수원 27기) 법무법인 지평 변호사를 국가인권위원회 비상임인권위원으로 지명했다고 밝혔다.

임 신임위원은 20년간 변호사로 활동하면서 장애인, 아동·청소년, 여성, 이주민 등 사회적 소수자의 인권 신장과 권리옹호를 위한 활동과 공익변론을 활발히 전개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또 2000년 국내로펌 최초로 법무법인 지평에 공익위원회를 설치하고, 로펌공익네트워크를 구성하는 등 변호사의 공익 활동을 강화했으며 공익법률 활동의 생태계를 구축하기 위해 노력했다.

임 위원은 1999년 '옷로비의혹사건' 특별수사관과 윤이상평화재단 감사를 역임했고, 현재는 장애인법연구회 회장과 공익사단법인 두루 이사를 맡고 있다.

임 위원은 한위수 현 위원의 임기가 만료된 후 다음 날인 8월 10일부터 3년 임기를 시작한다.

hy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