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문] 文대통령, 기무사 근본적 재편·새 사령부 창설 지시

송고시간2018-08-03 14:25

휴가 중인 문 대통령, 군 주요시설 방문
휴가 중인 문 대통령, 군 주요시설 방문

(서울=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1일 휴가지인 충남 계룡대 인근 군 시설을 방문해 내부시설을 둘러 보고 있다. 청와대는 3일 오전 이 사진을 공개하며 문 대통령의 휴가 모습을 공개했다. 문 대통령 내외는 지난달 30일부터 3일까지 하계휴가 중으로 휴가지를 공개하지 않고 있었다. 2018.8.3 [청와대 제공]
hkmpooh@yna.co.kr

(서울=연합뉴스) 박경준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현재의 기무사를 근본적으로 재편해 과거와 역사적으로 단절된 새 사령부를 창설하라고 지시했다고 청와대가 3일 밝혔다.

문 대통령은 전날 국군기무사령부 개혁위와 송영무 국방부 장관의 기무사 개혁안을 건의받은 자리에서 이같이 지시했다고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이 이날 브리핑에서 밝혔다.

다음은 윤 수석의 브리핑 전문.

『문재인 대통령은 어제 국군기무사령부 개혁위원회와 국방부 장관의 기무사 개혁안을 건의받았다.

대통령은 짧은 일정 속에서도 심도 있는 논의를 통해 개혁안을 도출한 장영달 위원장을 비롯한 기무사 개혁위원회 위원들의 노고를 치하했다.

대통령은 기무사 개혁위원회 개혁안과 국방부의 기무사 개혁안을 모두 검토하고, 기무사의 전면적이고 신속한 개혁을 위해 현재의 기무사를 근본적으로 다시 재편해 과거와 역사적으로 단절된 새로운 사령부를 창설하도록 지시했다.

이를 위해 새로운 사령부 창설준비단 구성과 사령부 설치 근거 규정인 대통령령 제정을 최대한 신속히 추진하도록 지시했다.

오늘 문 대통령은 국방부 장관의 제청을 받아 기무사령관에 남영신 육군 특전사령관을 임명했다.

문 대통령은 국방부 장관과 새로운 기무사령관에게 기무사 댓글공작 사건, 세월호 민간인사찰, 계엄령 문건 작성 등 불법행위 관련자를 원대복귀시키도록 지시했다.

또 신속하게 비군인 감찰실장을 임명해 조직 내부의 불법과 비리를 철저히 조사하고 합당한 조치를 취할 것을 지시했다.』

kj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