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북도 경제부지사에 전우헌 전 삼성전자 고문 내정

송고시간2018-08-03 14:09

전우헌 전 삼성전자 고문

전우헌 전 삼성전자 고문

(안동=연합뉴스) 이승형 기자 = 경북도는 최근 공모절차를 거쳐 신임 경제부지사에 전우헌(59) 전 삼성전자 고문을 내정했다고 3일 밝혔다.

전 내정자는 32년간 삼성전자에서 근무한 '삼성맨'이다.

구미사업장을 이끌었던 풍부한 현장 경험을 바탕으로 업무 추진력과 역량을 두루 갖춰 도정 현안을 차질없이 추진할 것으로 도는 기대한다.

전 내정자는 대구 가창 출신으로 경북고, 영남대 행정학과를 졸업하고 경북대 경영학 석사학위를 받았다.

1984년 삼성전자에 입사해 인사담당 임원, 구미사업장 공장장, 고문을 지냈으며 구미사업장에서만 15년 이상을 근무했다.

도는 이른 시일에 전 내정자 임용 등록과 신원 조사 등 절차를 거쳐 오는 14일께 임명할 예정이다.

haru@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