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문대통령, 기무사령관 교체…"기무사 해편해 새로운 사령부로"(2보)

송고시간2018-08-03 14:14

새 기무사령관에 남영신 육군특전사령관 임명…창설준비단 신속 구성 지시

기무사 댓글공작·계엄령 등 불법행위 관련자 원대복귀도 지시

문 대통령, "기무사 새로운 사령부 창설" 지시
문 대통령, "기무사 새로운 사령부 창설" 지시

(서울=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이 3일 오후 청와대 춘추관에서 기무사 개혁과 관련한 문재인 대통령의 지시사항을 발표하고 있다. 문 대통령은 "기무사 해편(解編)해 과거와 단절된 '새로운 사령부' 창설"을 지시했다고 윤 수석은 전했다. 문 대통령은 기무사령관을 교체, 남영신 현 육군특전사령관을 내정했다. hkmpooh@yna.co.kr

문대통령, '기무사 문건' 직접 파악…문서ㆍ보고 제출 지시(CG)
문대통령, '기무사 문건' 직접 파악…문서ㆍ보고 제출 지시(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임형섭 박경준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3일 국군기무사령부 개혁안을 건의받고 새 기무사령관으로 육군특전사령관인 남영신 중장을 임명했다.

이석구 기무사령관에 대한 경질로도 해석된다.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이날 브리핑에서 이 같은 내용이 담긴 문 대통령의 지시사항을 발표했다.

윤 수석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전날 국군기무사령부 개혁위원회와 국방부 장관의 기무사 개혁안을 건의받았다.

남영신 중장 [국방부 제공]
남영신 중장 [국방부 제공]

문 대통령은 '기무사 개혁위원회 개혁안'과 '국방부의 기무사 개혁안'을 모두 검토한 뒤 기무사의 전면적이고 신속한 개혁을 위해 현재의 기무사를 해편(解編)해 과거와 역사적으로 단절된 '새로운 사령부'를 창설하도록 지시했다고 윤 수석이 전했다.

문 대통령은 이를 위해 '새로운 사령부 창설준비단 구성'과 '사령부 설치의 근거 규정인 대통령령 제정'을 최대한 신속히 추진하도록 지시했다.

아울러 문 대통령은 국방부 장관과 새로운 기무사령관에게 "기무사 댓글공작 사건, 세월호 민간인 사찰, 그리고 계엄령 문건 작성 등 불법행위 관련자를 원대복귀시키라"라는 지시를 했다고 윤 수석이 설명했다.

또 문 대통령은 신속하게 비군인 감찰실장을 임명해 조직 내부의 불법과 비리를 철저히 조사하고 합당한 조치를 취할 것을 지시했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gbJk4es3jvI

hysu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