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김병준 "조선 시대도 아닌데…먹방 규제는 국가주의적"

'자살미화 정상아냐' 홍준표 페북 글에 "말을 아름답게 해야"
"계엄 문건 과하게 해석…질 낮은 위기관리 매뉴얼"
비대위, 발언하는 김병준
비대위, 발언하는 김병준(서울=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자유한국당 김병준 비상대책위원장(왼쪽 두 번째)이 30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kjhpress@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한승 이슬기 기자 = 자유한국당 김병준 비상대책위원장은 30일 "어리석은 백성도 아닌데 먹는 방송(시식 방송프로그램)을 규제하겠다고 한다. 이런 것 자체가 국가주의적이다"라고 비판했다.

김 위원장은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 모두발언과 KBS 라디오 '최강욱의 최강시사' 인터뷰를 통해 "조선 시대도 아니고 왜 국가가 일일이 먹는 데까지 간섭하고 시장에 개입하나"라며 이같이 밝혔다.

김 위원장은 이어 "(기업에) 원가를 공개하라고 하고 프랜차이즈(가맹점)에는 음식값 등에 대한 원가를 공개하라고 한다"며 "이것이 바로 국가주의의 대표적인 예"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얼마나 문화가 오래되고 그 속에서 깊이 살았으면 감각 없이 국가주의가 아니라고 하나"라며 "국가주의가 하나의 문화가 됐다는 방증이 아닌가"라고 비판했다.

김 위원장은 또 "정치권 전체가 소위 진영 계파 논리에 휩싸여 있다"며 "그러다 보니 수시로 역사의 흐름을 읽지 못하고 놓치는 경우가 많다. 한국당도 가장 큰 문제는 역사의 흐름을 놓친 것이다"라고 말했다.

그는 "한국당이 안보만 내세우고 다른 가치를 점유하지 못한 것이 큰 문제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비대위, 발언하는 김병준
비대위, 발언하는 김병준(서울=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자유한국당 김병준 비상대책위원장(가운데)이 30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18.7.30
kjhpress@yna.co.kr

특히 고(故) 노회찬 정의당 의원의 비극적인 죽음을 겨냥한 홍준표 전 대표의 '자살 미화는 정상이 아니다'라는 페이스북 글에 대해 "보수든 진보든 말을 아름답게 해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정치 언어가 바뀌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 위원장은 또 청와대가 제안한 협치 내각과 관련, "협치를 하려면 정책을 조율하고 방향을 합의해야지 (야당 출신) 장관 한두 명으로는 의미가 없다"면서도 "정말 파격적인 조건이라면 논의를 해보지 않을 수가 없다"고 밝혔다.

그는 국군기무사령부의 계엄령 문건에 대해서는 "쿠데타 모의로 보기에는 말이 안 되는 이야기가 많은 것 같다"며 "당시 국방부 장관과 기무사령관이 모의했다는 정황 증거도 없고 과하게 해석되는 것 같다"고 했다.

이어 "전망도 모두 틀리고, 질 낮은 위기관리 매뉴얼로 본다"면서도 "기무사가 왜 작성했는지, 작성 지시가 있었는지, 그런 부분에 대해서는 직권남용 또는 월권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jesus7864@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07/30 10:1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