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프로축구 서울·포항, 이석현↔정원진 맞트레이드

송고시간2018-07-28 17:16

정원진(왼쪽)과 이석현
정원진(왼쪽)과 이석현

[FC서울·포항 스틸러스 제공]

(서울=연합뉴스) 고미혜 기자 = 프로축구 K리그 FC서울과 포항 스틸러스가 이석현(28)과 정원진(24)을 맞바꿨다.

FC서울은 포항에서 정원진을 영입해 공격력을 강화했다고 28일 밝혔다. 계약 기간은 2021년까지다.

정원진은 포항제철고와 영남대를 거쳐 2016년 포항에서 프로생활을 시작한 이후 K리그 총 63경기에 출전해 11골 10도움을 기록했다.

지난 시즌 경남FC에 임대돼 뛰면서 34경기 10골 10도움으로 팀의 승격에 기여하고 K리그2(2부 리그) 베스트 11로 꼽히기도 했다.

서울은 "정원진은 상대를 파고드는 날카로운 움직임과 대담하고 영리한 플레이가 돋보이는 선수"라며 "정교하고 강한 킥도 보유하고 있어 전담 키커 역할도 가능하다"라고 말했다.

등번호 7번을 달고 포항 유니폼을 입게 된 미드필더 이석현은 2013년 인천 유나이티드에서 프로로 데뷔한 후 2015년 서울로 이적했다.

K리그 통산 107경기에 출전해 11득점 4도움을 기록했다.

포항은 "정교한 드리블을 활용한 탈압박이 장기인 이석현은 순간적으로 기회를 만들어내는 킬패스와 상대의 빈틈을 놓치지 않는 중거리 슛까지 고루 갖춘 선수"라고 설명했다.

mihy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