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교직원 사택에 불 지른 40대…화상 입고 입원

송고시간2018-07-28 10:19

건물 화재(PG)
건물 화재(PG)

[제작 조혜인] 일러스트

(인제=연합뉴스) 이재현 기자 = 강원 인제의 한 교직원 사택 출입구 등에 불을 지른 40대 여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강원 인제경찰서는 방화 혐의로 A(43·여)씨를 입건해 조사 중이라고 28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7일 오후 7시 4분께 인제 지역의 한 교직원 사택 입구에 불을 내 출입문과 가재도구 등을 태운 혐의를 받고 있다.

이 불로 A씨가 얼굴과 팔 등에 1∼2도 화상을 입어 인근 병원에서 치료 중이다.

A씨는 타 지역에서 교육 관련 직종에 근무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불은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대원 등에 의해 10여 분만에 진화됐다.

경찰은 A씨 등을 상대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jl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