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구·포항 16일째 열대야…내륙 중심 소나기

송고시간2018-07-28 06:57

열대야에 밤에도 해수욕장 피서 인파 [연합뉴스 자료 사진]

열대야에 밤에도 해수욕장 피서 인파 [연합뉴스 자료 사진]

(대구=연합뉴스) 이승형 기자 = 대구와 경북 포항은 28일 아침 최저기온이 25도 아래로 떨어지지 않는 열대야가 16일째 이어졌다.

대구기상지청에 따르면 대구는 이날 오전 6시 30분 기준 26.9도, 포항은 27도를 기록했다.

구미 27.6도, 안동 27.1도 등으로 경북 23개 시·군 가운데 봉화, 영주, 문경, 청송, 울릉 5개 시·군을 제외하고 모두 열대야가 나타났다.

대구와 봉화에는 새벽에 소나기가 내려 각각 1.5㎜, 3㎜의 강수량을 기록했다.

대기 불안정으로 오전부터 저녁까지 내륙을 중심으로 소나기 내리고 돌풍과 함께 천둥, 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50㎜의 강한 소나기가 오는 곳도 있을 것으로 대구기상지청은 예보했다.

예상 강수량은 10∼60㎜다.

열대야가 연일 이어지자 대구 월드컵경기장과 팔공산, 경북 동해안 주요 해수욕장에는 밤에도 더위를 피하려는 시민들이 몰렸다.

대구기상지청은 낮 최고 기온이 대구 36도, 경산과 영천 각 35도 등 31∼36도 분포를 보일 것으로 내다봤다.

haru@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