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해운대구 위기 상황 가정에 맞춤형 복지서비스 추진

송고시간2018-07-28 08:35

(부산=연합뉴스) 조정호 기자 = 부산 해운대구가 위기 상황에 놓인 가정을 발굴해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제공한다.

해운대구 통합사례회의
해운대구 통합사례회의

[해운대구 제공]

해운대구는 학계, 의료, 보건, 법률 등 전문가로 구성된 '통합사례관리 자문단'을 구성했다고 28일 밝혔다.

'통합사례관리'는 복합적인 문제로 위기 상황에 놓인 가정을 발굴해 대상자에게 꼭 필요한 서비스를 맞춤형으로 설계·제공하는 것이다.

해운대구는 복합적인 문제를 가진 가정을 전문적으로 지원하고자 '해운대구 통합사례관리 자문단'을 새롭게 꾸렸다.

자문단은 사례관리 전문교수, 가정폭력·아동·노인·정신건강·다문화·자원봉사 분야 등 현장 경험이 풍부한 지역 전문가 35명으로 구성됐다.

홍순헌 해운대구청장은 "전문가들은 상시로 개별적인 자문을 하거나 전체 회의에서 맞춤형 자문을 할 예정이다"며 "통합사례관리 자문단 운영으로 실무자의 업무역량이 강화되고 주민 복지 체감도가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cc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