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국 좋아요"…인하대 외국인 서머스쿨 인기

송고시간2018-07-26 11:27

17개국 45개 대학서 242명 참가

인하대 서머스쿨 참가 학생들
인하대 서머스쿨 참가 학생들

[인하대 제공=연합뉴스]

(인천=연합뉴스) 신민재 기자 = 인하대가 운영하는 '인하 서머스쿨'(Inha Summer School)이 한국의 문화와 역사, 경제, 공학 등을 세계에 알리는 글로벌 교육강좌로 인기를 끌고 있다.

올해로 15회를 맞은 인하 서머스쿨에는 2004년부터 매년 다양한 국적의 외국인 학생 수백명이 참가하고 있다.

이달 23일 시작된 올해 강좌에는 영국 웨스트민스터대학 등 17개국, 45개 대학에서 총 242명이 참가했다.

지난해 l6개국, 38개 대학에서 총 115명이 참가한 것과 비교해 두배 이상 늘어난 것이다.

독일, 프랑스, 인도네시아, 중국 등 다양한 국가에서 한국을 찾은 외국인 학생들은 3주간 영어로 진행되는 한국문화, 정치, 경제, 경영, 한국어 강의를 듣고 1인당 5학점을 이수한다.

학생들은 송도 스마트시티, 경복궁, 강화도 역사 유적지 등지를 찾는 현장수업을 하고 다양한 한국문화 체험에도 참여한다.

인도네시아 찌푸트라대학에서 온 메타 파드말리아(28)씨는 "인하대 여름방학 프로그램은 인기가 높아 교내에서 면접을 거쳐 참가자를 선발했다"며 "전 과목이 영어로 진행되고 현장 방문도 많아 매력이 있다"고 말했다.

인하대 관계자는 "세계 여러 나라 학생들에게 한국문화와 언어를 가르치는 프로그램이 실질적인 성과를 내도록 학습과 체험활동에 내실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sm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