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검찰, 김무성 딸 허위취업 의혹 업체 엔케이 압수수색

송고시간2018-07-26 10:38


검찰, 김무성 딸 허위취업 의혹 업체 엔케이 압수수색

김무성 딸 허위취업 의혹 불거진 엔케이
김무성 딸 허위취업 의혹 불거진 엔케이

(부산=연합뉴스) 26일 오후 부산 강서구에 있는 조선 기자재업체 엔케이 모습. 엔케이는 최근 김무성 자유한국당 의원의 장녀이자 박윤소 회장의 며느리인 김모씨의 특혜취업 의혹 등이 불거지며 검찰의 수사를 받고 있다. [연합뉴스TV]
ready@yna.co.kr

(부산=연합뉴스) 차근호 기자 = 검찰이 자유한국당 김무성 의원 딸의 허위취업 등 각종 의혹을 사고 있는 조선기자재 업체 엔케이를 압수수색했다.

김무성 의원(CG)
김무성 의원(CG)

[연합뉴스TV 제공]

26일 검찰에 따르면 부산지검 서부지청은 지난 25일 부산 강서구에 위치한 엔케이 본사에 수사관을 보내 압수수색을 실시했다.

의혹 불거진 엔케이
의혹 불거진 엔케이

(부산=연합뉴스) 26일 오후 부산 강서구에 있는 조선 기자재업체 엔케이 모습. 엔케이는 최근 김무성 자유한국당 의원의 장녀이자 박윤소 회장의 며느리인 김모씨의 특혜취업 의혹 등이 불거지며 검찰의 수사를 받고 있다. [연합뉴스TV]
ready@yna.co.kr

검찰은 김 의원 딸 김모 씨의 허위취업 의혹 등 엔케이를 향해 제기된 의혹을 확인하기 위해 각종 서류와 컴퓨터 하드디스크를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또 조만간 박윤소 엔케이 회장을 소환해 각종 의혹을 물을 방침인 것으로 알려졌다.

엔케이는 박 회장의 며느리이자 김무성 의원의 딸인 김씨를 엔케이 자회사에 허위 취업시켜 수년동안 3억9천만원을 급여 명목으로 지급한 의혹을 받고 있다.

엔케이는 또 개발제한 구역 내 수소충전소 건축허가를 받는 과정에서 개발보전부담금을 면제받기 위해 관련 공무원에게 수천만원의 뇌물을 준 의혹도 받고 있다.

read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