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美국무부 동아태부차관보 대행 외교부 방문, 대북정책 협의

송고시간2018-07-26 11:05

(서울=연합뉴스) 이상현 기자 = 방한 중인 마크 램버트 미국 국무부 동아태 부차관보 대행이 26일 외교부를 방문해 한국 측과 대북정책을 협의했다.

국무부 한국과장을 맡은 램버트 대행은 이날 오전 10시 10분께 서울 도렴동 외교부 청사에서 김태진 북미국장 및 정연두 북핵외교기획단장 등 한국 측 당국자들과 만나 북핵·북한 문제와 한미동맹 현안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램버트 대행은 이날 청사에 들어서며 오늘 회동의 세부 주제는 무엇인지, 임박한 미군 유해송환 사안을 논의할 것인지 등을 묻는 연합뉴스 기자 질문에 아무런 답변을 하지 않았다.

전날 오후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한 램버트 대행은 방한 목적에 대해 "한국 측과 대북정책에 관해 협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램버트 대행은 이번 방한 기간 비핵화와 대북 안전보장의 선후관계 등을 둘러싼 이견으로 북미협상이 삐걱대는 상황에서 북한의 미사일 발사장 폐기, 미군 유해송환 등을 계기로 북미대화의 동력을 살리는 방안을 집중하여 논의할 것으로 보인다.

외교부 찾은 램버트 미 국무부 동아태 부차관보 대행
외교부 찾은 램버트 미 국무부 동아태 부차관보 대행

(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마크 램버트 미 국무부 동아태 부차관보 대행이 26일 오전 외교부청사로 들어서고 있다. 램버트 대행은 김태진 외교부 북미국장, 정연두 북핵외교기획단장 등과 만나 북핵·북한 문제, 한미동맹 현안 등에 대해 협의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2018.7.26
jeong@yna.co.kr

hapyr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