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뷸러 4⅔이닝 5실점…다저스, 필라델피아에 2연패

송고시간2018-07-26 09:36

다저스 선발투수 뷸러[AP=연합뉴스]
다저스 선발투수 뷸러[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미국프로야구 로스앤젤레스 다저스가 필라델피아 필리스에 이틀 연속 경기를 내주고 2연패에 빠졌다.

다저스는 26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필라델피아의 시티즌스 뱅크 파크에서 열린 2018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방문경기에서 3-7로 패했다.

다저스는 1회초 맷 켐프의 희생플라이로 1점 선취점을 냈지만, 1회말 리스 호스킨스에게 솔로 홈런을 맞아 1-1 동점을 허용했다.

선발투수 워커 뷸러는 2∼4회말을 모두 삼자범퇴로 잘 막아냈다.

하지만 뷸러는 5회말 스콧 킨거리에게 솔로 홈런을 맞고, 단타와 2루타를 맞고 1점을 추가 허용했다.

뷸러는 호스킨스에게 고의볼넷을 내주고 2사 1, 3루에서 마운드에서 내려왔지만, 불펜 스콧 알렉산더가 볼넷으로 만루를 채운 뒤 카를로스 산타나에게 싹쓸이 3루타를 맞았다.

점수는 1-6으로 벌어졌다.

다저스는 6회초 맥스 먼시의 2점 홈런으로 추격했다.

그러나 8회말 다저스 불펜 페드로 바에스가 1점을 잃으면서 결국 3-7로 패했다.

뷸러는 4⅔이닝 5피안타(2피홈런) 1볼넷 5탈삼진 5실점으로 시즌 3패(4승)째를 당했다.

뷸러는 지난 14일 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전 선발 등판 이후 트리플A로 내려갔다가 이 경기를 앞두고 콜업됐지만, 패전을 떠안았다.

바에스도 이두박근 부상으로 부상자명단(DL)에 올랐다가 이 경기로 복귀했다.

다저스는 25일에는 필라델피아와 연장 16회 혈전을 벌이다가 내야수 엔리케 에르난데스까지 마운드에 올렸지만, 끝내기 홈런을 맞아 4-7로 역전패했다.

abbi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