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KCC, 중앙연구소에 종합연구동 신축…고부가제품 개발

송고시간2018-07-26 09:00

(서울=연합뉴스) 정성호 기자 = KCC[002380]는 경기도 용인시 마북동의 중앙연구소에 최신 시설을 갖춘 '종합연구동'을 신축하고 지난 25일 준공식을 열었다고 26일 밝혔다.

종합연구동은 2016년 4월 착공해 2년 3개월간의 공사 기간을 거쳐 완공됐다. 지하 1층, 지상 7층에 연면적 2만2천238㎡ 규모의 최신식 시설로 지어졌다.

건물 외벽면에 대규모 태양광발전 설비를 설치해 연간 1천344.3㎿h의 전력을 생산할 수 있게 했다. 최적의 발전 효율을 낼 수 있도록 설계 단계부터 태양광발전소를 염두에 두고 건설했다고 KCC는 설명했다.

KCC, 중앙연구소에 종합연구동 신축…고부가제품 개발 - 1

KCC는 종합연구동 신축을 통해 글로벌 시장을 선도할 기술 연구개발(R&D)과 우수 연구인력 양성에 힘쓰기로 했다. 또 도시형 태양광발전을 통해 에너지 전환을 주도해 나간다는 구상이다.

특히 KCC는 무기(無機)와 유기 분야를 아우르는 기술력과 제품군을 보유한 만큼 기술 융·복합화를 가속화해 고부가가치 시너지를 이루며 기술 경쟁력을 한 단계 끌어올린다는 방침이다.

또 제품의 연구와 생산 단계에서부터 시장 니즈를 파악해 이를 반영하는 등 세계적 수준의 기술력을 기반으로 시장을 주도할 제품을 개발하고, 시장 점유율을 높여 매출 확대와 이익 창출로 연결한다는 전략이다.

KCC는 이전부터 친환경 소재, 에너지제로(0)화 등 친환경 첨단 미래기술 연구에 매진해왔고, R&D 투자 비용 역시 2015년 704억원, 2016년 751억원, 2017년 759억원으로 매년 증가해 왔다.

KCC는 이번 종합연구동 건축이 무기재료와 유기재료, 무기와 유기가 결합된 복합재료 연구까지 정밀화학 전 분야를 연구하는 종합화학 연구소로서 세계적인 기술 경쟁력을 더 높이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KCC는 또 종합연구동 신축과 함께 지난해 3월 현대 마북연구단지 통합진입로를 거치지 않고 KCC 중앙연구소와 바로 연결되는 신규 진입로를 개설해 마북동 일대 교통난을 해소했다고 밝혔다.

KCC 관계자는 “이번 종합연구동 준공을 통해 미래를 준비하며 글로벌 기술을 선도할 수 있도록 R&D 역량을 한층 강화하고 친환경 첨단 미래기술과 고부가가치 제품 연구개발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sisyph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