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울산시 주민 배심원제 시행…민선 7기 공약 점검

송고시간2018-07-26 07:29

울산시청
울산시청

[연합뉴스 자료사진]

(울산=연합뉴스) 김용태 기자 = 울산시는 '2018년 공약이행계획 평가 주민 배심원제'를 시행한다고 26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이 제도는 시장 공약 사업 추진 과정에서 기존 전문가 위주의 행정 참여 대신 시민의 참여와 투명성 확보를 위해 도입됐다.

이에 시는 이날 허언욱 행정부시장과 주민배심원,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 관계자 등 60여 명이 참석하는 '공약이행계획 평가 주민배심원 회의'를 개최하고 본격적으로 제도 시행에 나섰다.

시는 주민 배심원제를 통해 민선 7기 4년간 추진할 공약이행계획을 시민에게 알리고, 시민의 의견을 반영해 공약을 현실에 맞게 재정비할 계획이다.

주민배심원은 5개 구·군에서 만 19세 이상 시민 중 성·연령·지역을 고려한 무작위 추첨 방식을 통해 55명이 선정됐다.

이들은 다음 달 28일까지 토론과 현장 활동 등을 통해 이행계획 변경이 필요한 공약을 점검한다.

이 사업은 투명성 확보를 위해 민간단체인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가 주관한다.

시 관계자는 "주민배심원 운영을 통해 도출된 시민의 의견을 담은 공약 평가 권고안을 시정에 반영하겠다"며 "공약 이행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yongt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