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유럽증시] 미국-유럽 무역전쟁 기류로 일제히 하락

송고시간2018-07-26 01:38

독일 주식시장[EPA=연합뉴스 자료사진]

독일 주식시장[EPA=연합뉴스 자료사진]

(파리=연합뉴스) 김용래 특파원 = 25일(현지시간) 유럽 주요 증시는 미국과 유럽연합(EU) 간의 무역 담판을 앞두고 긴장감이 고조되면서 일제히 소폭 하락했다.

이날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 지수는 12,579.33으로 전날 종가보다 0.87% 떨어졌고, 영국 런던 증시의 FTSE 100 지수도 0.66% 하락해 7,658.26로 거래를 마쳤다.

독일 증시에서는 특히 자동차 제조사들이 직격탄을 맞았다. 폴크스바겐은 전날 종가보다 2.72%, 다임러는 2.18%, BMW는 2.05% 급락했다.

프랑스 파리 증시의 CAC 40 지수도 0.14% 떨어진 5,426.41로 장을 마감했으며, 범유럽지수인 Stoxx 50 지수도 3,464.80로 0.53% 떨어졌다.

EU 집행위원회의 장클로드 융커 위원장은 이날 워싱턴을 방문해 백악관에서 트럼프 대통령과 회동하고 무역전쟁 해소방안을 놓고 담판을 벌인다.

EU는 미국이 유럽산 자동차에 20%의 관세를 부과하면 보복에 나선다는 방침이어서 무역전쟁 기류가 고조되고 있다.

yongl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