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상반기 유상증자 257% 급증…IPO 규모는 85% 감소

송고시간2018-07-26 06:00

회사채 발행은 금리인상 선제 대응에 6% 증가

(서울=연합뉴스) 박상돈 기자 = 기업들이 올해 상반기 기업공개(IPO)를 통해 조달한 자금 규모는 줄고 유상증자는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26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기업이 주식·회사채를 발행해 조달한 자금은 87조2천713억원으로 지난해 동기보다 6.3% 늘었다.

이 가운데 주식 발행액은 5조6천973억원으로 14.8% 증가했다.

이는 일부 대기업이 재무구조 개선 등을 위해 대규모 유상증자에 나섰기 때문이다.

상반기 유상증자 규모는 5조1천509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57.3%나 늘었다.

기업별로는 삼성중공업 1조4천88억원, 현대중공업 1조2천350억원, 미래에셋대우 7천억원 등이다.

그러나 IPO 규모는 5천464억원에 그쳐 지난해 상반기보다 84.5% 감소했다.

지난해 넷마블게임즈(2조6천617억원)와 제일홀딩스(4천219억원) 등 대규모 IPO가 있었던 데 따른 '역기저 효과'도 발생했다.

올해 상반기 회사채 발행액은 81조5천740억원으로 지난해 동기보다 5.7% 증가했다.

금리상승 전망에 따른 선제적 자금조달로 금융채와 일반 회사채 등의 발행이 늘었다.

금융채는 52조6천911억원으로 지난해 상반기보다 6.2% 늘었고 일반 회사채는 20조7천630억원으로 1.0% 증가했다.

이와 달리 은행채 발행 규모는 15조3천161억원으로 20.4% 줄었다.

지난달 말 현재 회사채 미상환 잔액은 463조1천367억원으로 1년 전보다 7.4% 늘었다.

올해 상반기 기업어음(CP)과 전자단기사채 발행액은 740조4천905억원으로 지난해 동기보다 19.3% 증가했다.

CP 발행액이 166조3천262억원으로 11.3%, 전자단기사채 발행액은 574조1천643억원으로 21.9% 각각 늘었다.

구분 2017년 1∼6월
(억원)
2018년 1∼6월
(억원)
(억원, %)
전년동기대비
증감액(증감률)
발행총액 821,353 872,713 51,360(6.3)
주식 49,626 56,973 7,347(14.8)
기업공개 35,208 5,464 △29,744(△84.5)
유상증자 14,418 51,509 37,091(257.3)
회사채 771,727 815,740 44,013(5.7)
일반회사채 205,630 207,630 2,000(1.0)
금융채 496,379 526,911 30,532(6.2)
A B S 69,718 81,199 11,481(16.5)

kak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