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북교육청 "수능 중심 정시전형 확대 반대…학생부 비율 유지"

송고시간2018-07-23 11:32

전북교육청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전북교육청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전주=연합뉴스) 백도인 기자 = 전북도교육청은 23일 성명을 내 "2022학년도 대입제도 개편안이 수능 중심의 정시전형을 확대하는 방향으로 논의되는 데 대해 깊은 우려를 표한다"고 밝혔다.

전북교육청은 "이는 교육과정 정상화와 교육혁신으로 나아가는 학교 현장을 또다시 과거의 입시경쟁체제로 회귀시키게 될 것"이라며 "4차 산업혁명시대에 부합하는 인재 양성을 위해 수능은 자격고사화해 전 과목 절대평가로 전환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학교 현장의 안정적인 교육과정 운영을 위해 현행 수준의 학생부 중심 전형 비율을 유지해야 한다"고 강조하고 "대신 학생부 종합전형의 장점을 살리며 공정성과 투명성을 확보할 수 있는 제도적 장치를 마련하라"고 요구했다.

전북교육청은 "2022학년도 대입제도가 교육의 본질에 한 발 더 다가가기 위해서는 특정 집단의 이해관계가 아닌 교사들의 의견이 충분히 반영돼야 한다"며 "교육과정 내실화를 위해 국가가 책임지고 미래지향적인 대입제도 개편안을 마련하라"고 주문했다.

doin10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