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상반기 항공기 국제선 운항 27만1천대…작년 대비 8.6%↑

송고시간2018-07-23 11:00

(세종=연합뉴스) 윤종석 기자 = 국토교통부는 올 상반기 항공 교통 통계를 분석한 결과 국제선 교통량은 27만1천대(일평균 1천499대)로 작년 동기 대비 8.6%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23일 밝혔다.

국내선은 작년보다 1.1% 줄어든 12만2천대(일평균 676대)로 집계됐다.

상반기 항공기 국제선 운항 27만1천대…작년 대비 8.6%↑ - 1

전체적으로 봤을 때 올 상반기 항공 교통량은 작년 동기보다 5.4% 증가한 39만4천대(일평균 2천175대)로 집계됐다.

월간 최대 교통량은 어린이날 등 공휴일이 많은 5월로 6만8천대를 기록했다.

일일 최대 교통량은 5월 23일 2천351대로 조사됐다.

하루 중 하늘길이 가장 붐비는 시간대는 오전 10시대로 일평균 153대가 운항한 것으로 파악됐다.

관제탑 중 가장 많은 교통량을 처리하는 인천공항의 경우 오후 7시대가 가장 붐비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 시간대에 운항한 항공기는 일평균 64대로 집계됐다.

항공로별로 가장 바쁜 구간은 '서울-제주·동남아' 구간으로 일평균 773대가 이용하고 있다. 이는 작년 동기보다 11.4% 증가한 것이다.

그 다음으로 혼잡한 항공로는 '서울-북경·유럽' 구간으로 작년 동기보다 5.4% 증가했다.

상반기 항공기 국제선 운항 27만1천대…작년 대비 8.6%↑ - 2

국토부 관계자는 "최근 5년간 우리나라의 항공 교통량은 연 6.9%씩 증가해 아시아 태평양 지역 항공 교통량 평균 증가치(5.6%)를 웃돌고 있다"며 "하반기에도 여름휴가, 추석 연휴 등 해외여행 성수기가 있어 국제노선 교통량을 위주로 계속 증가해 올 한해 교통량이 역대 최대치를 경신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banan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