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폭염에 모바일 장보기 늘어…티몬 슈퍼마트 생필품 매출 48%↑

송고시간2018-07-23 10:12

티몬 "생필품 모바일 장보기 매출 48% 늘었다"
티몬 "생필품 모바일 장보기 매출 48% 늘었다"

[티몬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유미 기자 = 연일 계속되는 폭염으로 온라인에서 장을 보는 소비자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모바일커머스 업체 티몬은 낮 최고기온이 30도를 넘기 시작한 이달 13일부터 19일까지 일주일간 티몬 슈퍼마트의 즉석·신선식품, 생필품 매출이 전달 같은 기간보다 48% 늘었다고 23일 밝혔다.

6월 13∼19일의 평균 최고기온은 28도이고 7월 13∼19일의 평균 최고기온은 32.8도로, 4.8도가량 차이가 난다. 단순환산하면 기온이 1도 올라갈 때마다 매출이 10% 증가한 셈이라고 티몬이 설명했다.

상품별로 아이스크림 매출이 110% 늘었고, 생수와 음료 매출이 36% 증가했다. 수박 등 여름 과일이 포함된 신선식품 매출은 12% 올랐다.

무더위에 간단한 식사를 선호하는 사람이 늘면서 레토르트 제품, 참치캔, 라면 등 즉석식품 매출은 142% 급증했다.

티몬 관계자는 "무더위에 외출을 삼가고 모바일로 장을 보는 사람이 늘었다"며 "온라인 마트는 다양한 상품이 있는 데다 배송이 빠르고 가격 경쟁력까지 있어 20∼40대를 중심으로 오프라인 마트를 대체하고 있다"고 말했다.

gatsb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