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취직하기 너무 힘들어' 20∼30대 잇따라 극단적 선택

송고시간2018-07-23 10:16

취업 활동 [연합뉴스 TV 제공]
취업 활동 [연합뉴스 TV 제공]

(아래 기사 내용과 상관없는 자료사진입니다.)

(목포=연합뉴스) 장아름 기자 = 전남 목포에서 취업난으로 고민하던 20∼30대가 잇따라 극단적인 선택을 했다.

23일 오전 2시 35분께 목포시 한 아파트에서 A(29)씨가 추락해 숨진 채 발견됐다.

A씨는 정규교육을 이수한 뒤 직업전문학교 등에 다니며 장기간 취업준비활동을 했으나 취업에 성공하지 못해 가족에게 부담을 토로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고층에 사는 A씨가 스스로 투신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앞서 지난 22일 오후 7시 5분께 목포 시내 또 다른 아파트에서는 B(39)씨가 베란다에서 목을 매 숨진 채 가족에게 발견됐다.

B씨가 남긴 메모에는 취업에 대한 고민이 담겨 있었다.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해 청년 실업률은 9.8%다.

시간제 근로자 중 추가 취업이 가능한 사람 등을 실업률에 포함한 체감실업률(고용보조지표3)은 21.8%에 달했다.

areu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