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폭염 기승' 강원서 주말 수난사고 잇따라…6명 사망

송고시간2018-07-22 17:27

익사 (PG)
익사 (PG)

[제작 조혜인] 일러스트

(춘천=연합뉴스) 양지웅 기자 = 강원 전역에 사흘째 폭염경보가 이어지는 등 가마솥더위가 기승을 부린 22일 수난사고가 잇따랐다.

이날 오후 1시 54분께 홍천군 서면 팔봉리 팔봉산유원지 홍천강에서 김모(68·충남 천안시)씨가 물에 빠져 구급대원에 의해 춘천 강남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앞서 낮 12시 24분께 홍천군 내면 광원리 내린천에서 물놀이하던 60대 여성이 물에 빠져 숨졌다.

전날 오후 4시 29분께 홍천군 북방면 성동리 홍천강에서 다슬기를 잡던 김모(64)씨가 익사했다.

강원소방본부는 21∼22일 도내에서 6명이 수난사고로 목숨을 잃은 것으로 집계했다.

yangdo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