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국·바른미래 "이재명·은수미 '조폭 유착설' 밝혀야"(종합)

송고시간2018-07-22 18:54

민주, 논평 없이 영향 주시…"일방적 주장 침소봉대" 의견도

공지영, 페이스북에 "민주당은 당장 이재명·은수미 제명시키시길"

(서울=연합뉴스) 김연정 차지연 이슬기 기자 =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은 22일 더불어민주당 소속 이재명 경기도지사·은수미 성남시장의 조직폭력배 연루 의혹에 대해 철저한 수사와 진실 규명을 한목소리로 촉구했다.

전날 SBS 시사프로그램 '그것이 알고 싶다'는 이 지사와 은 시장의 성남 조직폭력배 유착설을 보도했고, 청와대 국민청원사이트는 진실을 규명하라는 청원들로 분주했다.

자유한국당 윤영석 수석대변인
자유한국당 윤영석 수석대변인

한국당 윤영석 수석대변인은 구두 논평에서 "일부 언론에서 이 지사가 조직폭력배의 변론을 맡는 등 유착 의혹이 있다고 보도했다"면서 "이 내용이 사실이라면 선량한 국민을 착취하고 위협하는 조폭과 정치인이 유착한 것으로 국민이 결코 받아들일 수 없는 큰 죄악"이라고 말했다.

윤 수석대변인은 또 "이미 지난 지방선거에서도 은 시장 후보와 조폭과의 관계 의혹이 큰 문제가 된 바 있다"면서 "한국당은 이 지사의 조폭 연루 의혹에 대해 신속하고 철저한 수사와 진실 규명을 촉구하며 앞으로 재발방지 대책을 세우는 데 앞장서겠다"고 강조했다.

바른미래당 신용현 수석대변인은 논평을 내고 "이재명 지사의 패륜, 불륜 의혹에 이어 조폭 연루설까지 영화를 뛰어넘는 '아수라'판이 따로 없다"며 "이 지사는 여당 유력 대통령 후보로 거론되고 있는 점을 고려할 때 국민이 납득할만한 수준의 조사와 해명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신 대변인은 "이 지사와 은 시장을 공천한 민주당, 은 시장을 청와대 비서관으로 발탁했던 청와대는 이런 의혹에 대해 진정 몰랐던 것인가"라고 반문했다.

그는 또 "이 문제는 단순히 한두 명의 정치인이 조폭과 연루됐다는 사실로 그칠 이야기가 아니다"라며 "반드시 명명백백한 수사를 통해 이 지사와 은 시장, 조폭과의 관련설은 물론이고 또 다른 정치인들이 관련되지는 않았는지와 그 배후설까지도 철저한 조사가 이뤄져야 한다"고 덧붙였다.

바른미래당 김철근 대변인
바른미래당 김철근 대변인

더불어민주당은 논평 등 공식 입장을 내지 않은 채 상황을 주시하는 분위기다.

당 관계자는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이 지사의 페이스북 해명을 보면 '그것이 알고 싶다'의 내용은 일방적 주장인데 너무 확대해서 침소봉대하는 것이 아닌가 싶다"며 "기존에 있던 이 지사에 대한 반감이 배경으로 작용한 것 같다"고 말했다.

한 의원은 "당에서 대응할 사안은 아닌 것 같고 본인이 해명해야 할 일이다. 방송 내용을 그대로 인정하기 어려운 측면도 있다"며 "수사 중인 내용은 곧 사법적 판단이 내려질 것"이라고 밝혔다.

반면 다른 의원은 "(이재명 지사는) 문제가 많은 정치인 같다"며 우려했다.

이날 민주당 일부 의원들에게는 '친문(친문재인)' 지지자들로부터 '이참에 이재명을 당에서 제명해야 한다'는 문자가 쇄도하기도 했다.

공지영 작가
공지영 작가

[연합뉴스 자료사진]

앞서 6·13 지방선거 때 이재명 지사의 '여배우 스캔들 의혹'과 관련, 밀회설을 폭로한 작가 공지영 씨는 민주당이 이 지사와 은 시장을 제명하라고 했다.

공 씨는 페이스북 글에서 "민주당은 당장 이재명 은수미를 제명시키시길. 하늘이 주신 적폐 청산의 기회를 어리석음으로 날리지 마시길 제발…"이라고 쓰고, 전날 방송된 '그것이 알고 싶다' 관련 영상을 공유하는 한편 청와대 국민청원 링크 등도 게재했다.

yjkim8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