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거창 풍력발전단지 전력저장장치 화재로 30억원 피해

송고시간2018-07-21 23:40

거창 풍력발전 배터리 저장장치 불
거창 풍력발전 배터리 저장장치 불

[경남소방본부 제공=연합뉴스]

(거창=연합뉴스) 김동민 기자 = 21일 오전 11시 14분께 경남 거창군 신원면 감악산 풍력발전단지에 있는 전력저장시설인 거창 ESS(풍력발전 배터리 저장장치)에서 불이 났다.

소방당국은 이 불로 배터리 저장시설과 내부에 있던 리튬배터리 등이 타 30억원 상당(소방서추산)의 재산피해가 났다고 밝혔다.

저장장치에서 불이 났다는 협력업체 직원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은 2시간여만인 오후 1시 14분께 불을 껐다.

소방당국은 저장시설 주변에 사람이 없어 다친 사람은 없다고 말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imag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