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오승환, 후반기 첫 등판서 ⅓이닝 1탈삼진 무실점

송고시간2018-07-21 11:02

(서울=연합뉴스) 이대호 기자 = 오승환(36·토론토 블루제이스)이 후반기 첫 등판에서 무실점 투구로 제 몫을 했다.

오승환은 21일(한국시간) 캐나다 온타리오주 토론토 로저스 센터에서 열린 2018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볼티모어 오리올스와 홈경기에서 7-4로 앞선 8회초 2사 주자 없는 가운데 마운드에 올랐다.

8회까지 투구를 이어가던 토론토 샘 가비글리오가 2사 후 크리스 데이비스에게 홈런을 내주자 토론토 벤치에서는 대니 발렌시아를 상대하기 위해 오승환 카드를 냈다.

오승환은 볼 카운트 2볼-2스트라이크에서 시속 150㎞ 포심 패스트볼을 던져 헛스윙 삼진을 잡아냈다.

맡은 일을 마친 오승환은 9회 시작과 동시에 마무리 타일러 클리퍼드에게 마운드를 넘겼다.

그러나 클리퍼드가 3점을 내주면서 토론토는 7-7 동점을 허용했다.

이날 경기로 오승환의 평균자책점은 2.80까지 내려갔다.

4b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