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동해선 철도 北측 연결구간 "궤도 등 상태 양호"…남북 점검결과

송고시간2018-07-20 19:03

감호역·삼일포역·금강산청년역 등…24일 경의선 연결구간 점검 예정

남북이 20일 북측 감호역 앞에서 공동으로 선로를 점검하고 있다. [연합뉴스=통일부 제공]

남북이 20일 북측 감호역 앞에서 공동으로 선로를 점검하고 있다. [연합뉴스=통일부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정진 기자 = 남북 양측이 20일 동해선 철도 연결구간 중에서 북측 구간(금강산청년역∼군사분계선)에 대해 공동점검을 진행한 결과 전반적인 상태가 양호한 것으로 파악됐다.

통일부 당국자는 "감호역과 삼일포역, 금강산청년역을 점검했으며 노반, 궤도 등 전반적인 시설 상태는 양호했다"고 밝혔다.

공동점검에는 우리측에서 황성규 국토교통부 철도국장을 단장으로 15명이, 북측에서는 김창식 철도성 부국장 등 7명이 참여했다.

우리측 점검단은 이날 오전 동해선 육로를 통해 방북했고 오후 5시 30분께 귀환했다.

남북은 공동점검 뒤 공동연구조사단 구성과 운영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고 통일부는 덧붙였다.

남북은 24일에는 경의선 철도 연결구간 중 북측 구간(개성역∼군사분계선)을 공동점검할 예정이다.

앞서 남북은 '4·27 정상회담'에서 '동해선·경의선 철도연결 및 현대화'에 합의한 바 있다.

남북은 공동점검 결과를 토대로 역사 주변 공사와 신호·통신 개설 등 후속조치를 추진할 계획이며, 경의선 북측 구간(개성∼신의주)과 동해선 북측 구간(금강산∼두만강)에 대한 현지 공동조사도 추후 진행한다.

transi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