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트럼프의 눈썹과 푸틴의 코…'타임' 표지에 '트럼푸' 합성사진

송고시간2018-07-20 16:48

[타임 트위터 캡처]

[타임 트위터 캡처]

(서울=연합뉴스) 김연숙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특유의 금발과 성긴 눈썹, 오므린 입술이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의 큰 코, 파란 눈과 만났다.

미국 시사주간지 '타임'이 최신호 표지 사진으로 트럼프 대통령과 푸틴 대통령의 얼굴을 합성한 사진을 채택, 19일(현지시간) 공개했다.

오는 30일자 표지로 실리는 이 사진은 비주얼 아티스트 낸시 버슨이 제작한 것으로, 지난 16일 핀란드 헬싱키에서 열린 푸틴 대통령과의 정상회담에서 보인 트럼프 대통령의 자세를 비꼰 것으로 풀이된다.

트럼프 대통령은 회담에서 러시아가 미 대선에 개입했다는 미 정보당국의 조사 결과보다 푸틴 대통령의 주장을 옹호하는 듯한 태도를 보여 '저자세 외교'라는 비판을 받았다.

온라인에서는 트럼프 대통령과 푸틴 대통령을 묶어 '트럼푸', '푸트럼프'라는 합성어가 등장하기도 했다.

버슨은 표지 사진에 대해 "헬싱키에서 있었던 두 정상의 회동에 이어 미국 외교 정책에서 특별한 순간을 대변한다"고 설명했다.

타임은 버슨이 제작한 비디오 이미지도 공식 트위터 계정에 함께 공개했다. 이 이미지는 두 정상의 얼굴이 각각 상대방의 얼굴로 변해가는 모습을 담고 있다.

noma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