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여름에 만나는 겨울'…코레일, 분천역서 여름 산타마을 연다

송고시간2018-07-20 16:04

21일부터 한 달간 북극체험 등 다채로운 이벤트

분천역 산타 모형 러프 포토존 [코레일 제공=연합뉴스]
분천역 산타 모형 러프 포토존 [코레일 제공=연합뉴스]

(봉화=연합뉴스) 유의주 기자 = 이번 주말부터 경북 봉화의 분천역 '여름 산타 마을'이 다시 한 번 관광객을 맞이한다.

코레일은 경북도, 봉화군과 함께 21일부터 다음 달 19일까지 한 달간 '한여름의 크리스마스'라는 주제로 분천역 여름 산타 마을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무더위를 한 방에 날릴 수 있는 체험시설이 마련된다.

객차를 개조해 만든 산타 쉼터에서는 얼음과 튜브를 마련해 북극체험을 할 수 있다.

이글루 터널에는 물안개가 뿜어져 나와 시원하게 관광객을 맞이한다.

분천역 산타마을 루돌프마차 [코레일 제공=연합뉴스]
분천역 산타마을 루돌프마차 [코레일 제공=연합뉴스]

산타 바이크와 슬라이드 미끄럼틀, 산타 당나귀 마차도 무료로 체험할 수 있다.

여름 산타 마을 개장과 함께 참여 이벤트도 진행한다.

개장 당일에는 신나는 난타 공연과 어린이 방문객을 위한 물총 놀이, 풍선아트, 페이스 페인팅 등 온 가족이 함께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 펼쳐진다.

분천역 사진관에서는 '초단편 철도 영화제' 수상작 29편이 상영돼 관광객들에게 색다른 볼거리를 제공한다.

여름 산타 마을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코레일 홈페이지(www.letskorail.com)와 주요 역 여행센터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오영식 코레일 사장은 "분천역 산타 마을은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사계절 관광지로 자리 잡았다"며 "사랑하는 연인, 가족과 함께 산타 마을을 방문해 올여름 무더위를 잠시 잊어보는 것도 좋겠다"고 말했다.

ye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